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은성수 “정책금융기관 경영평가 시 코로나19 지원노력 가점”
기사입력 2020-02-26 11:07:20.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금융위원장, 적극적인 지원 강화 당부
   
(왼쪽부터)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은성수 금융위원장, 윤종원 기업은행장,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이 26일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 뱅커스클럽에서 회의를 하고 있다.

은성수 금융위원회 위원장은 26일 서울 명동 은행회관 뱅커스클럽에서 정책금융기관장들과 조찬 간담회를 갖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제상황의 어려움 극복방안과 피해기업 지원 이행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은 위원장은 “정책금융기관의 경영실적 평가 시 코로나19 지원에 따른 이익 감소분은 반영되지 않도록 하고, 지원 노력은 가점 등을 통해 추가로 감안하는 등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에 따른 기관의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기획재정부와도 긴밀히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금융애로 상황을 지속적으로 점검해 피해기업에 신속한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취임 후 첫 공식 행사를 가진 윤종원 기업은행 행장도 코로나19 관련 대책으로 기업은행 소유 부동산의 임대료를 인하하는 ‘착한 임대료’를 소개하며 “현장에서 자금지원 효과가 확실하게 체감되도록 직접 챙겨보겠다”고 강조했다.

방문규 수출입은행 행장도 “코로나19 관련 금융지원프로그램의 존재를 알지 못해 지원을 받지 못하는 사례가 없도록 적극적인 홍보를 해나가겠다”고 언급했다.

이날 대구에서 비상대응체계를 가동해 지역현장상황을 살피느라 간담회에 참석하지 못한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현재 시행 중인 코로나 피해기업 우대보증과 주력산업 유동화회사보증을 신속하고 차질없이 지원해 위기극복과 경제활력 제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해왔다.

 

 

김민수기자 kms@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