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무보, 우리기업 수주 조건부로 사우디 중장기 금융 제공
기사입력 2020-02-26 10:39:50.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이인호(왼쪽)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이 25일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사우디 재무부 소속기관인 국가채무 관리센터 파하드 알사이프(Fahad A. Al-Saif) 사장과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무역보험공사는 25일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사우디 재무부와 우리기업의 수출 및 해외 사업 수주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우리기업이 사우디 정부 발주 사업을 수주하거나 한국산 기자재를 수출하는 조건으로 무보가 해당 사업에 중장기 금융을 제공할 예정이다. 중장기 금융 지원액은 향후 발주 사업 규모를 감안해 상호 협의를 통해 확정하기로 했다.

중소·중견기업과 발주처의 만남을 주선해 기자재 구매계약 체결을 도와주는 ‘벤더페어’도 개최하기로 했다.

무보는 사우디의 ‘비전 2030’ 추진에 따른 대규모 인프라 사업 등에 우리기업 참여를 증대시키기 위해 이번 협약을 성사시켰다.

무보는 지난해 12월 우리기업의 참여를 조건으로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ADNOC)에 30억달러의 중장기 금융을 제공하는 등 중동 지역 주요 발주처와의 협력 체계를 구축 중이다.

이인호 무보 사장은 “우리기업의 해외 수주실적 개선을 위해서는 최근 부진했던 중동 시장에서의 반등이 중요하다”며 “우리기업들이 금융경쟁력을 바탕으로 해외 건설‧플랜트 수주경쟁에서 유리한 위치를 선점할 수 있도록 우량 발주처와의 전략적 협력 체계를 지속적으로 확충할 것”이라고 밝혔다.

 

홍샛별기자 byul0104@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