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2035년 세계 자율주행차 시장 1334조원…150배 성장"
기사입력 2020-02-26 10:23:19.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2035년 글로벌 자율주행 자동차 시장 규모가 지금보다 150배 이상으로 성장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삼정KPMG는 26일 발간한 ‘자율주행이 만드는 새로운 변화’ 보고서에서 글로벌 자율주행차 시장 규모가 올해 8조5천억원에서 2035년 1천334조원으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우리나라 자율주행차 시장 규모는 올해 1천509억원에서 2035년 26조1천794억원으로 연평균 40%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됐다.

이에 따라 완성차, 자동차 부품, 통신, 차량공유 플랫폼, 건설 산업 관련 기업들이 자율주행 인프라 시장 진출에 주력해야 한다고 삼정KPMG는 강조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글로벌 자율주행 전장 부품 시장 규모는 2015년 284조원에서 2020년 360조원으로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

자동차 부품산업이 센서, 모듈, 시스템 영역에 걸친 기술 혁신으로 향후 자율주행 시대의 주도권을 차지할 수 있을 것으로 관측됐다.

통신 업계에서는 자율주행 인프라 구축에 핵심 요소인 V2X(차량·사물 간 통신)의 상호 연관 기술과 표준화가 이슈로 떠오른다고 보고서는 전했다.

삼정KPMG는 국내 기업들이 시장 확대를 위한 협력, 선점을 위한 경쟁을 함께 하는 ‘코피티션’(Copetition) 전략으로 자율주행 인프라 산업 주도권을 잡아야 한다고 제언했다.

삼정KPMG 자동차 산업 담당 리더인 위승훈 부대표는 ”자율주행 산업의 각축전에서 승리하려면 산업 경계를 뛰어넘어 다양한 분야 기업들과 전략적 협업 체계를 만들어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안종호기자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