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현대엔지니어링, ‘HEC 동반성장위원회’출범
기사입력 2018-03-18 13:03:30.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지난 16일 제주 해비치 호텔에서 개최된 ‘HEC 협력사 최고경영자 정기총회 및 세미나’에서 현대엔지니어링 성상록 사장(사진 오른쪽)과 보림토건 김석회 사장이 동반성장 협약식을 가진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이 상생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지난 16일부터 17일까지 제주 해비치호텔에서 개최된 ‘2018년 HEC 협력사 최고경영자 정기총회 및 세미나’에서 동반성장 협약식을 갖고 ‘HEC 동반성장위원회’를 출범했다.

이번 협력사 정기총회 및 세미나에는 시공, 설계, 자재 분야 협력사 대표 125명이 참석해 정보를 교류하고 분과별 토론회를 통해 경쟁력 확보를 위한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뜻 깊은 시간도 가졌다.

이어진 동반성장 협약식을 통해 현대엔지니어링의 향후 동반성장 실천방안을 협력사와 공유하고 협약서를 상호 교환하며‘HEC 동반성장위원회’의 공식적인 출발을 알렸다.

 ‘HEC 동반성장위원회’ 현대엔지니어링 대표이사가 직접 위원장을 맡아 △경영지원 분과 △기술지원 분과 △사업지원 분과 △채용·문화지원 분과 등 경영 전 부문에 걸쳐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먼저, 협력사가 보다 건전한 재정상태를 유지하고 경쟁력 강화에 매진할 수 있도록 직접자금대여, 동반성장 펀드 등 금융지원을 확대한다.

직접자금대여는 기존보다 약 33% 증가한 80억원 수준으로, 동반성장펀드는 100억원 증가한 600억원 수준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협력업체의 경쟁력 확보를 위한 기술 지원도 강화한다.

공동기술개발을 활성화하고 현대엔지니어링이 보유 중인 특허 라이센스를 공유해 기술 나눔에도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소통 창구 활성화를 통한 현대엔지니어링과 협력사간 파트너십 강화에도 힘쓴다.

협력사 제안제도를 운영해 신기술, 신공법 등 협력사의 제안 사항을 적극 수용하고 공정에 반영할 뿐만 아니라 공사 기여도에 상응하는 인센티브도 제공할 계획이다.

성상록 현대엔지니어링 대표는  “이번 위원회 발족은 현대엔지니어링의 상생경영 정책이 한 단계 도약하는 기반이 될 것”이라며“협력사에게 기술, 교육, 문화 등 다방면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최지희기자 jh606@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