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퍼플 제이, 첫번째 앨범 ‘Patience’ Part I 발매
기사입력 2013-12-20 16:05:59.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지상파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인 ‘위대한 탄생’에서 두각을 나타냈던 ‘퍼플 스카이(Purple Sky)’가 ‘퍼플 제이(Purple J)’로 이름을 바꾸고 새앨범을 들고 찾아왔다.

 새앨범의 특징은 첫 회사였던 기존 소속사와의 10여년 간의 관계를 종료하고 자신만의 색을 담았다는 점이다.

 이 같은 특징을 더욱 강조하기 위해 앨범의 주제를 ‘Patience(인내)’로 설정았다.

 이번 새앨범은 ‘Patience’ 시리즈의 첫번째 파트로써, 프로듀싱을 비롯해 작사, 작곡, 믹싱, 마스터링 등 모든 분야에 퍼플 제이 본인이 참여했다.

 이번 앨범에는 여러 아티스트들이 함께 했다.

 서문탁, 엠씨더맥스(MC The Max) 등 가수들의 곡을 작곡한 표건수 작곡가와 퍼플스카이 싱글에 참가했던 이종우 작곡가가 곡을 썼고, 록밴드 네바다51이 드럼과 베이스 세션으로 참여했다.

 앨범 자켓의 일러스트 작품은 컨셉 아티스트계의 거장 잠산이, 마스터링에는 소닉 스튜디오의 전훈 감독이 참가했다.

 타이틀곡 ‘눈꽃’은 서문탁 ‘사랑, 결코 시들지 않는...’, ‘사슬’ 편곡 및 ‘사미인곡’을 작곡한 표건수 작곡가의 곡에 퍼플 제이의 가사가 더해진 겨울 발라드곡이다. 모든 것이 멈춰버린 시린 겨울, 기다림 속에서 홀로남아 조금씩 무너져가는 한 사람의 절망적이면서도 한편으로 돌아와 주길 바라는 그리운 마음을 해마다 찾아오는 눈꽃에 비유해 은유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두번째 파트는 높은 완성도와 대중성을 바탕으로 내년 2월 발매 예정이다.

 앞선생각 앞선신문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