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대한건설협회 충남ㆍ세종시회, ‘업계 현안사항 논의를 위한 건설CEO 간담회’개최

건설현장 건설 인력수급 문제 및 해결방안 논의
   



대한건설협회 충청남도ㆍ세종시회(회장 정원웅)는 27일 건설현장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건설기술자 출신 CEO들이 참석한 가운데, 도회 회의실에서 ‘업계 현안사항 논의를 위한 건설CEO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최근 건설사들이 가장 심각한 문제로 호소하고 있는  현장 실무 인력 수급의 어려움 등 건설현장 인력 확보 문제와 대응 방안등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기술인력 고령화 △청년인력 건설산업(시공) 기피현상 등 총체적인 기술인력 구인난 해결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회의에 참석한 건설CEO들은 “건설현장의 숙련기술인력 부족과 청년 일자리 부족 문제를 동시에 해소할 수 있는 해결책 마련을 위해서는 3D산업으로 인식되는 건설산업 인식 개선을 통해 청년에게 건설산업의 비전을 제시해야 한다. 더불어 각종 제도개선을 통해 건설기술인 처우가 개선되고, 건설산업을 규제대상이 아닌 육성산업으로 바라보는 시각이 필요하다”는데 입을 모았다.

충남ㆍ세종시회는 “앞으로 현장에서 실제 일할수 있는 건설 인력난이 가속화될 것으로 보인다. 회원사 대표자와 실무담당자 회의등을 통해 다양한 업계 의견을 청취하고 취합해 제도 개선 건의등 인력수급 문제 해결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임성엽기자 @

〈e대한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HOME TOP
뉴스검색 닫기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