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포토] 코로나 장기화로 폐업하는 소상공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난을 이기지 못한 소상공인의 폐업률이 늘고 있다.

17일 서울 성동구 왕십리의 한 옷가게 입구에 코로나19로 인한 폐업을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 있다.

 

   

 

같은날 서울 중구 황학동 주방거리에서 한 상인이 폐업한 가계에서 가져온 중고 주방용품을 옮기고 있다.

HOME TOP
뉴스검색 닫기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