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검색어 입력폼
경제 > 비즈

신한銀, SKT와 미래 신사업 R&D 파트너십 체결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 문자보내기
닫기

본문 글자크기

   
(좌측부터)박우혁 신한은행 부행장과 유영상 SKT MNO사업대표, 이명구 신한은행 부행장은 1일 서울 을지로 SKT 본사에서 5G 기반 미래금융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신한은행은 1일 SK텔레콤과 손을 잡고 5G 기반 미래 혁신금융서비스 개발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날 서울 중구 을지로 소재 SK텔레콤 본사 ‘신한은행-SK텔레콤 5G MEC 기반 미래 금융서비스 공동 발굴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

두 회사는 5G가 적용된 미래지향적 금융공간 및 서비스를 공동기획하고 뱅킹앱 등 주요 금융서비스에 대한 암호화 기술적용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 금융과 통신데이터를 활용한 신규 수익형서비스를 개발하고 미래금융 관련 핀테크 및 스타트업 지원을 통한 혁신생태계 활성화 등도 추진할 계획이다.

박우혁 신한은행 부행장은 “신한은행 이번 협력을 통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금융 혜택과 간소화된 금융거래 프로세스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특히 양사의 빅데이터, 인공지능 역량을 모아 혁신금융 서비스를 지속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유영상 SKT MNO사업대표는 “통신금융에 ICT기술을 결합한 혁신서비스를 제공하려면 역량있는 사업자와의 협력이 필수”라며 “AI, 빅데이터 등 첨단 ICT 기술을 연계해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봉승권기자 skbong@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