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검색어 입력폼
경제 > 비즈

캠코, 총 6105억원 규모 국유증권 공개 매각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 문자보내기
닫기

본문 글자크기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는 총 6105억원 규모의 국유증권을 다음 달 7일부터 온라인 공공자산처분시스템 온비드를 통해 공개입찰 방식으로 매각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에 매각하는 비상장증권은 제조업 28곳, 건설업 30곳, 도ㆍ소매업 12곳, 부동산ㆍ임대업 6곳, 기타업종 16곳 등 법인 92곳에서 발행한 증권이다.

캠코는 중 에이스건설과 한국제강,엘에스씨시스템즈 등이 재무상태가 양호한 우량 종목이라고 추천했다.

입찰은 매각예정가 100%를 시작으로 총 4차례에 걸쳐 진행한다. 2회 유찰된 종목은 3회부터 매회 최초 매각예정가의 10%씩 낮춘 가격에서 입찰을 시작한다.

입찰참가자는 온비드를 통해 입찰금액의 5% 이상을 지정된 계좌에 입금해야 하며, 낙찰되면 5일 안에 주권매매계약을 체결하고 60일 안에 대금을 모두 내야 한다.

최장 1년 이내로 주기와 기간을 정해 대금을 납부하는 방식도 가능하다.

 

봉승권기자 skbong@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HOM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