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검색어 입력폼
경제 > 비즈

신한금융, ‘혁신성장 플랫폼:인천’스타트업 전용펀드 조성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 문자보내기
닫기

본문 글자크기



신한금융그룹은 18일 ‘혁신성장 플랫폼:인천’에 참여할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위해 500억원 규모의 전용펀드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신한금융은 우선 올해 100억원, 이후 3년간 최대 500억원 규모로 늘리고, 펀드 운영을 위해 글로벌 액셀러레이터인 빅뱅엔젤스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혁신성장 플랫폼:인천’은 인천시와 신한금융, 셀트리온이 공동으로 운영하는 첫번째 ‘스타트업 파크’사업으로, 신한금융은 오는 30일까지 1기 맴버십(스타트업)을 모집한다.

모집대상은 4차산업혁신기술 및 바이오융합기술 등을 보유한 기업(80개)으로, 모집분야는 입주형, 투자형, 글로벌멤버십 등 3가지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혁신성장 플랫폼 이노톡 또는 ‘혁신성장 플랫폼:인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봉승권기자 skbong@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HOME TOP